창밖에서 선선한 바람이 불어왔다. 까…

창밖에서 선선한 바람이 불어왔다. 까치가 울고 행인들의 말소리도 들렸다. 겨울이지만 햇살은 봄 같은 그런 날이다.
여행을 떠나면 주로 창밖을 봤다. 기차 안에서, 버스 안에서, 자가용 안에서 밖을 보았다. 산과 들, 마을과 도시, 농장과 공장 단지가 흘러 갔다. 세상이 가득 차 있는데, 어째서일까? 보고 있을수록 허하게 느껴졌다.
아무 의미 없는 곳에 홀로 떨어져 어디론가 등떠밀리며 사는 것은 아닌지, 문득 불안해지고 마는 것이다.
#글 #글귀 #짧은글 #글쓰기 #에세이 #작가 #소설가 #일상 #여행 #감성 #글스타그램 #글귀스타그램 #작가스타그램 #일상스타그램 #여행스타그램 #감성스타그램 #풍경 #사진 #창밖 #답답할때 보는것이 하늘인데 오늘은 정말 신나서 뛰놀고 싶은 기븐도 꿀꿀하고 조금 낳아지려 했더니 여전히 힘든 생활속에 사는 내 모습이 아닌가 생각된다 #나무 #정말 멋진 구름 #햇살 #자아성장기록 #오늘의기록 #일기 #진향

창밖에서 선선한 바람이 불어왔다. 까치가 울고 행인들의 말소리도 들렸다. 겨울이지만 햇살은 봄 같은 그런 날이다.
여행을 떠나면 주로 창밖을 봤다. 기차 안에서, 버스 안에서, 자가용 안에서 밖을 보았다. 산과 들, 마을과 도시, 농장과 공장 단지가 흘러 갔다. 세상이 가득 차 있는데, 어째서일까? 보고 있을수록 허하게 느껴졌다.
아무 의미 없는 곳에 홀로 떨어져 어디론가 등떠밀리며 사는 것은 아닌지, 문득 불안해지고 마는 것이다.
#글 #글귀 #짧은글 #글쓰기 #에세이 #작가 #소설가 #일상 #여행 #감성 #글스타그램 #글귀스타그램 #작가스타그램 #일상스타그램 #여행스타그램 #감성스타그램 #풍경 #사진 #창밖 #답답할때 보는것이 하늘인데 오늘은 정말 신나서 뛰놀고 싶은 기븐도 꿀꿀하고 조금 낳아지려 했더니 여전히 힘든 생활속에 사는 내 모습이 아닌가 생각된다 #나무 #정말 멋진 구름 #햇살 #자아성장기록 #오늘의기록 #일기 #진향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